로그인 하시면 보유 캐쉬 확인 및 캐쉬 충전을 할 수 있습니다.
Customer Center
콘텐츠 문의

문의게시판 바로가기
> 설교 자료 > 김친수목사의 그림설교 > 분류 없음
하나님께 드리는 예배
브랜드
김친수x그림우물

형식
이미지

서비스기간
30일

서비스취소 및 환불
취소 및 환불 불가

판매가격
5,000 캐쉬
로그인 후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BRAND
김친수x그림우물
등록 콘텐츠 : 10 건




콘텐츠 제공파일 : 이미지컷 20장 이상 / 파워포인트파일 / 플래시애니메이션 / 설교본문 



문제제기: 하나님께서는 어떤 예배를 받으실까?


정답: 하나님은 우리가 믿음으로 드리는 예배를 받으신다.

그리고, 믿음은 예배에 대한 자세와 태도로 나타난다.


포인트: 믿음으로 하나님을 예배하라!

태그: 가인, 아벨, 믿음, 예배, 자세와 태도, 히브리서 11장, 레위기 2장


본문: 창세기 4:1~5



여러분, 공중전화 본 적 있어요? 요즘에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핸드폰을 가지고 있어서 예전만큼 공중전화가 많지는 않지만, 아직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역 주변이나 아파트 단지에 보면 공중전화가 있어요. 공중전화는 카드를 넣어서 전화를 할 수도 있고, 동전을 넣어서 할 수도 있어요.

혹시 공중전화를 사용해 본 친구가 있나요? 공중전화를 보면, 작은 구멍이 하나 있어요. 전화를 걸기 위해 동전을 넣었는데 통화가 안될 경우, 전화를 끊으면 이 구멍으로 동전이 다시 나와요.

그런데, 빅맨이라는 심리학자가 공중전화를 가지고 한 가지 실험을 했어요. 동전이 나오는 구멍에 미리 동전을 넣어두고, 통화를 끝내고 동전을 가져가는 사람이 있으면 그 사람에게 다가가서 반환구에 돈이 있지 않았냐고 물으면서 돈을 돌려달라고 할 때 돈을 돌려주는지 아닌지를 확인한 거예요.


(성경이야기)
오늘 말씀에는 아담과 하와의 두 아들인 가인과 아벨이 나와요. 가인과 아벨은 직업이 달랐어요. 2절 말씀을 보면, 가인은 농사를 짓는 농부였고, 아벨은 양을 치는 목자였어요. 두 사람이 하나님께 제사를 드렸어요. 가인과 아벨이 드린 제사는, 오늘날로 말하면 예배라고 할 수 있어요. 즉, 두 사람이 하나님께 각각 예배를 드렸어요.

가인은 자신이 농사를 지어서 수확한 곡식으로 하나님께 예배를 드렸고, 아벨은 자신이 키운 양을 바치며 예배를 드렸어요.

그런데, 하나님께서는 두 사람 중의 한 사람의 예배만 받으셨어요. 하나님께서 누구의 예배를 받으시고 누구의 예배를 받지 않으셨죠? 오늘 우리가 읽은 4~5절 말씀을 보면, 가인의 예배는 받지 않으시고 아벨의 예배는 받으셨어요.

두 사람이 각각의 제물로 하나님께 예배를 드렸는데,

.....


우리가 드리는 모든 예배가 아벨의 예배처럼 하나님께서 받으시는 예배가 되길 소망해요. 우리가 하나님을 믿음으로 예배하길 원해요. 하나님을 사랑하는 우리의 마음이 예배를 드리는 우리의 자세와 태도로 나타나길 소원해요.

여러분, 하나님이 받으시는 예배는 믿음으로 드리는 예배라고 하나님은 오늘 말씀을 통해서 우리에게 말씀하세요. 우리가 예배드릴 때마다 이 말씀을 기억해서, 믿음으로 드리는 예배, 내가 할 수 있는 최고의 자세와 태도로 드리는 예배가 되길 기도합니다.












[콘텐츠 교환/환불 안내]
콘텐츠산업 진흥법 제 27조에 따라 콘텐츠 또는 상품 페이지에 시용 상품(미리보기, 미리듣기)을 제공하는 콘텐츠는 청약철회 및 계약의 해제가 불가능합니다.
파이디온스퀘어 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이용안내  |  고객센터  |  회원탈퇴  |  입점신청  |  동역자구함  |  해외쇼핑
사단법인 파이디온선교회 | (06588)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 141-25 (방배동 882-33) 세일빌딩 7층 | 대표전화: 070-4018-4040 | Fax: 031-902-7750 사업자등록번호: 120-82-11049 | 통신판매신고 제2013-서울서초-1466호 | Mail: pas@paidionsquare.com | 대표: 한규철 | 개인정보책임관리: 김상동 | Hosting by 심플렉스인터넷(주) | ⓒ 2010 PAIDIONSQUARE. All rights reserved.